커뮤니티

농업·농촌 및 활동가 소식이 공유되는 소통 플랫폼

활동소식

검색하기
제목
농촌진흥청 <인물로 보는 우리 농업사> 발간
작성자
관리자
작성일
2021-07-16
조회수
381

농촌진흥청, <인물로 보는 우리 농업사>책 발간 눈길

- 단군부터 우장춘까지 농업과학기술 발전에 공헌한 70인 조명 -

 


 

 

단군의 농사문화에서부터 한국 근대농업의 아버지 우장춘에 이르기까지 우리나라 농업역사를 인물 중심으로 살펴볼 수 있는 귀중한 책이 발간돼 눈길을 끌고 있다.

 

 

 

 

농촌진흥청(청장 허태웅)은 농업과학기술사에 큰 영향을 끼친 70인을 선정해 그들의 대표적인 저술과 업적에 관한 이야기를 담은 ‘인물로 보는 우리 농업사’ 책을 발간했다고 밝혔다.

 

 

 

 

책에 수록된 단군 신화 속 고대인의 농사문화를 다룬 ‘단군과 농사일 문화’, 우리나라에 처음 면화를 들여온 ‘문익점과 목면화기’, 오늘날 약용식물학의 바탕이 된 ‘허준과 동의보감’ 등에서는 농업역사의 중요한 사건과 그 탄생 배경을 엿볼 수 있다.

 

 

또 한국 근대농업의 아버지 ‘우장춘과 원예육종연구’, 식량 자급의 전기를 마련한 ‘허문회와 통일벼’ 등에서는 박사들의 삶과 연구 활동을 여러 재미있는 일화를 통해 소개하고 있다.

 

 

이번에 발간한 책은 농촌진흥청 농업과학도서관(lib.rda.go.kr)에서 피디에프(PDF)로도 볼 수 있다. (파일을 다운로드 했으나, 농촌진흥청의 수고로움 등을 고려해 링크로 대신합니다. 

http://lib.rda.go.kr/search/mediaView.do?mets_no=000000312896)

농촌진흥청 농업과학도서관 - ezPDF WebViewer썸네일 한페이지 두페이지 책보기 스크롤모드 전체화면 /

libot.rda.go.kr

 

 

한편, 농촌진흥청은 고농서 국역사업을 추진해 지난 2016년 제1권 ‘농사, 고전으로 읽다 - 농업생산편’과 제2권 ‘농사, 고전으로 읽다 - 농경문화편’을 발간한 바 있다.

 

 

농촌진흥청 이병연 지식정보화담당관은 “이 책은 고대부터 현대에 이르기까지 농업과학기술 발전에 공헌한 인물들과 그들의 업적을 이해하는데 유용한 자료로 활용될 것이다.”라고 말했다.

 

 

#치유농업사 #농촌진흥청 #인물로보는한국농업사

※ 보안코드입력